닫기

매거진

여름철 자외선 영향 피부, 눈은 물론
관절염 환자도 각별한 주의 필요....
여름철 전신 건강을 관리할 방법
눈·피부·관절 구성성분 콜라겐 보충도 도움

한낮 기온이 최고 30도에 육박하는 초여름이다. 여름철엔 특히 눈과 피부에 신경 써야 한다. 여름철 자외선에 장시간 노출되면 피부 세포 섬유조직과 혈관에 퇴행성 변화가 일어나 피부가 빨리 늙는다. 자외선에 눈이 오래 노출되면 백내장이나 광각막염 등이 생길 위험도 커진다.
여름에 관리해야 할 곳은 눈과 피부뿐만이 아니다. 관절염 환자는 여름에 통증이 심해질 수 있다. 낮아진 기압으로 인해 관절 내 압력이 증가하면, 관절 속 윤활막이 신경에 눌리기 때문이다.
신경 쓸 곳은 많지만, 날이 더운 만큼 게을러지기 쉽다. 조금의 노력으로 여름철 전신 건강을 관리할 방법이 없을까?

자외선 차단제, 선글라스 필수… 실내 습도는 50%로

사소한 생활 습관만 들여도 눈, 피부, 관절 건강을 지킬 수 있다. 외출 최소 30분 전에 자외선 차단제만 발라도 피부가 자외선에 손상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야외 활동 중에 3∼4시간 간격으로 덧바르면 더 좋다.
멋 부릴 겸 건강 관리 목적으로 선글라스 하나 마련하는 것도 좋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는 자외선 지수가 높으므로 선글라스를 끼고 외출하도록 한다. 눈이 살짝 비칠 정도로 렌즈 색이 밝고 옅은 선글라스를 선택하는 게 좋다.
실내 공간 온도와 습도만 잘 조절해도 관절통이 줄어든다. 관절 건강에 좋은 대기 중 습도는 50% 내외다. 실내외 온도 차는 5도 이상 나지 않도록 한다. 쪼그려 앉거나 뛰는 등 관절에 충격이 가해지는 동작은 삼간다.

눈·피부·관절 구성성분 콜라겐 보충도 도움

인체 구성성분을 보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인체 단백질의 약 30%를 차지하는 콜라겐이 대표적이다. 콜라겐은 피부, 수정체, 혈관, 잇몸, 모발, 관절 등 몸 곳곳에 존재한다. 피부 진피의 90%, 수분을 제외한 관절 연골의 75%, 힘줄과 인대의 80%가 콜라겐이다. 그러나 콜라겐은 20대 이후로 매년 1% 감소해 40대에는 20대의 절반, 70대는 20대의 10% 수준까지 떨어진다. 콜라겐을 생성하는 섬유아세포의 활동이 노화가 진행되며 줄기 때문이다.

건강기능식품을 통해 콜라겐을 보충할 땐 체내 콜라겐과 동일한 트리펩타이드(GPH) 구조의 콜라겐을 고르는 것이 좋다. 저분자콜라겐펩타이드가 그중 하나다. 저분자콜라겐펩타이드 섭취 실험 결과, 24시간 내로 피부, 뼈, 연골, 위장 등에 콜라겐이 도달하는 것이 확인됐다. 콜라겐을 섭취할 땐 비오틴을 곁들이는 게 좋다. 비오틴은 콜라겐 생성을 촉진한다. 비오틴을 투여한 쥐는 그렇지 않은 쥐보다 콜라겐 합성이 2배 이상 증가했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건강기능식품을 고를 때 확인할 것은 이 밖에도 더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기능성을 인정받은 건강기능식품인지, 인체적용시험결과로 안전성과 효과가 확인됐는지 살피는 게 좋다.


제목 작성일
이전글 혈관 건강 걱정인데, 콜라겐 도움 받아볼까? ISSUE NO.146198

이너뷰티에 관심이 많은 고객님께 추천합니다.

비밀번호 확인

댓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매거진

비밀번호 확인

댓글/답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전문 상담 예약하기

건강 카운셀러 뉴트리 전문 상담 예약서비스
이름
연락처
나이 성별
건강고민
내용보기
닫기

개인정보 수집/이용

1. 수집 목적
- 회원제 서비스 이용에 따른 본인확인 및 개인식별
- 부정 이용 방지 및 비인가 사용 방지
- 서비스 제공 및 관련 사항의 이행
- 서비스 이용 내역 확인 및 서비스 개선 등을 위한 통계 분석
- 고지사항의 전달 및 민원 사항의 상담 및 처리

2.수집 항목
(필수)ID, 비밀번호, 이름, 이메일주소, 휴대폰번호, 생일
(생년월일), 성별, 14세 이상 여부
(선택) 추천인아이디, 건강식품 구매여부 설문조사 항목
(자동수집정보) IP,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시간 등 로그, 쿠키, 모바일기기정보(OS버전, 디바이스ID, 광고식별자 등)

3. 보유기간
회원 탈퇴시까지
단, 부정이용 방지를 위해 ID, 휴대폰번호는 탈퇴 후 3개월간 보관

개인정보의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필수정보는 서비스 이용에 필요한 최소한의 정보로 동의 거부시 서비스 이용이 제한되며, 선택정보는 입력하지 않더라도 회원가입에 제한은 없습니다.
닫기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